globalhome

Policy

서울시, 귀농·귀촌 희망자 무료 맞춤교육과정 운영

2022-02-09 17:10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글로벌에픽 이성수 기자]
서울시는 올 한해,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서울시민 780명을 대상으로 △귀농귀촌탐색과정 △귀촌(전원생활)과정 △귀농창업과정(종합반) △귀농창업과정(실습반) 4개 과정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4개 과정 교육비는 모두 무료로 진행된다.

시는 귀농·귀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만큼 상반기 470명, 하반기 310명을 대상으로 교육과정을 운영해 시민들이 농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 3월부터 시작하는 상반기 수강생은 오는 15일부터 서울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모집한다.

교육과정은 △전원생활을 준비하는 경우와 △농업으로 직업을 바꾸어 창업하려는 경우 등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대상자별 맞춤형 과정을 개설해 운영한다.

하반기 교육은 8월에 시작되며 교육 안내 및 예약은 7월 중 서울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된다.

△'귀농귀촌 탐색교육과정'은 귀농귀촌의 이해를 돕는 기초과정으로 △귀농귀촌의 이해와 준비과정 △귀농귀촌의 성공 및 실패사례 △귀농귀촌교육 안내 등으로 진행된다. 교육은 온라인 실시간 이론교육 1일로 구성된다.

△'귀촌(전원생활)과정'은 전원생활을 준비하는 농업 입문 과정으로 △전원생활의 준비와 이해 △기초영농기술 △전원생활현장 탐방 등으로 진행된다. 총 5일간의 교육은 이론 3일과 현장 실습 2일로 구성된다.

△귀농 후 전문농업경영을 목표로 하는 창업준비자를 위한 '귀농창업 종합반 과정'은 △귀농귀촌종합 정보 △귀농의 이해 △작물별 기본재배 기술 △지방현지 귀농체험, 작물재배실습 등 농업전반에 대한 작목별 이론 및 실습으로 이루어진다.

'귀농창업 실습반 과정'은 이론교육을 이수한 후 실습을 주로 원하는 대상자에게 적합하며 재배기술 위주로 총 10주간 운영된다.

조상태 서울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새로운 가능성으로 주목받고 있는 농업 분야 창업을 희망하거나 제2의 인생을 설계하고자 하는 서울시민이 귀농, 귀촌을 체계적으로 준비할 수 있도록 현장 중심 교육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