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일)
(사진=연합)
(사진=연합)
10월 취업자 수가 1년 전보다 34만6천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증가폭도 3개월째 확대되고 있다. 다만 청년층 취업자수는 1년 째 줄어들고 있다.

15일 통계청이 발표한 10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15세 이상 취업자는 2천876만4천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34만6천명 증가했다.

취업자 수 증가 폭은 지난 3월 46만9천명에서 7월에 21만1천명까지 감소했지만 8월 26만8천명, 9월 30만9천명을 기록하며 석달 연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 증가 폭은 지난 5월(35만1천명) 이후 최대다.

연령별로 보면 60세 이상에서 33만6천명 늘며 취업자 수 증가 폭을 주도했다. 30대에서도 11만명 늘었다.

반면 청년층(15∼29세) 취업자 수는 8만2천명 감소했다. 청년층은 인구 감소 등의 영향으로 작년 11월부터 월간 기준 1년째 감소세다. 40대에서도 6만9천명 줄었다.

산업별로는 도소매업에서 1만1천명 증가했다. 이는 2019년 5월에 1천명 늘어난 이후 4년5개월만에 증가로 돌아선 것이다.
전문과학및기술서비스업(7만6천명), 정보통신업(7만5천명) 등에서도 취업자 수가 확대됐다.

반면 제조업은 10개월째 감소세를 보이며 7만7천명으로 축소됐다.

15세 이상 전체 고용률은 63.3%로 1년 전보다 0.6%포인트(p) 상승했다. 1982년 7월 월간 통계작성 이후 10월 기준 가장 높다.

15∼64세 고용률은 1년 전보다 0.8%포인트 상승한 69.7%였다. 1989년 관련 통계 작성 이후 10월 기준으로 가장 높은 수치다.

통계청 관계자는 "돌봄 수요 증가와 일상 회복의 영향이 지속됐다"며 "정보통신 분야에서 견조한 증가세를 보이며 취업자 증가 폭이 9월에 비해 확대됐다"고 말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