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화)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 통해 취약계층 돌봄

신협사회공헌재단 전경. [사진=신협]
신협사회공헌재단 전경. [사진=신협]
신협사회공헌재단은 2일, 취약계층 생계비 지원사업인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을 통해 지난 1998년부터 현재까지 취약계층 688가구에 22억원 상당의 생계자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합원을 돕기 위한 기부금을 조성하며 시작됐다. 신협 임직원이 직접 위기가정을 발굴해 추천하면 재단이 성금을 지원하는 신협의 대표 사회공헌사업이다.

재단은 지난해 역대 최다인 101가구에 2억 9,000만원의 생계자금 지원금을 전달했다.
지원금은 지역 신협을 통해 등굣길에 교통사고를 당한 아동양육시설 아동들의 치료비와 대형 산불로 거주지를 잃은 이재민 구호 성금 등 어려움에 놓인 취약계층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사용됐다.

재단은 올해도 ‘온누리에 사랑을 캠페인’을 통해 취약계층에 생계자금을 지원한다. 매월 신협 임직원의 추천을 받아 가구당 300만원의 성금을 지원하고, 긴급한 경우에는 별도 심사를 거쳐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김윤식 신협사회공헌재단 이사장은 “소외이웃에게 신협의 나눔이 작은 희망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 데 앞장서며 사회적 책임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 글로벌에픽 기자 neoforum@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29.44 ▲37.58
코스닥 845.82 ▲3.91
코스피200 356.89 ▲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