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home

종합

'인천 중학생 집단폭행 추락사'…10대 4명 구속 기소

2018-12-12 19:59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사진=뉴시스
[글로벌에픽 박주영 기자]
인천에서 또래 중학생을 집단 폭행한 뒤 15층 아파트 옥상에서 추락해 숨지게 한 10대 남녀 네 명이 재판에 넘겨졌다.

인천지방검찰청은 12일 상해치사 등의 혐의로 14살 황 모 군 등 중학생 4명을 구속기소 했다고 밝혔다.

황 군 등 4명은 지난달 13일 초등학교 동창인 A군을 인천 청학동의 15층 아파트 옥상에서 집단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군은 "이렇게 맞을 바에는 차라리 죽는 게 낫겠다"는 말을 남기고 아파트 옥상에서 추락해 숨졌다.

이 가운데 피해자의 패딩점퍼를 입고 법원에 출석해 논란을 빚은 B군은 사건 발생 이틀 전 자신의 패딩이 일본에서 산 옷이라고 거짓말한 뒤 바꿔 입은 것으로 조사돼 사기죄가 추가로 적용됐다.

박주영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