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월)

부산연탄은행과 연계해 세탁세제 1,000회분, 연탄 4만장, 라면 645박스 지원

롯데건설 샤롯데 봉사단이 재가 어르신 대상 세탁서비스 지원 봉사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 샤롯데 봉사단이 재가 어르신 대상 세탁서비스 지원 봉사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은 지난 1일 부산 서구에 위치한 부산연탄은행에서 윤수준 영남지사장과 강정칠 부산연탄은행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재가 어르신 대상 세탁서비스 지원과 ‘사랑의연탄·라면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2일 밝혔다.

부산연탄은행은 부산지역에 연탄 나눔, 세탁지원, 무료급식, 청소년 멘토링, 도서관 운영 등의 복지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사회복지법인이다. 롯데건설은 지난해 12월말 서울 서초구 남태령 전원마을에서 ‘사랑의 연탄·라면 나눔’ 봉사활동을진행한 데 이어 새해 부산지역에서도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희망을 선사하기 위해 부산연탄은행과 손을 잡았다.

롯데건설은 동절기 보호취약세대인 재가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새롭게 기획한 ‘연탄은행 빨래방’ 봉사활동을통해 세탁서비스 지원했다. 이날 롯데건설 직원들로 구성된 샤롯데(Charlotte) 봉사단은 의복 및 이불 등 세탁물을 수거해 부산연탄은행내 빨래방에서 세탁하고 건조한 후 직접 재가 어르신 세대에 배달했다.

또한, 부산 서구 등 5개구 에너지 취약계층에 연탄 4만장과 소외계층에 라면 645박스를 기부했으며, 재가 어르신 세대에 세제, 섬유유연제, 드라이시트 1천회분도 함께 전달했다.

전달된 연탄과 라면, 세제 등은 ‘1대3 매칭 그랜트’ 제도로 모인 샤롯데 봉사기금을 통해 마련됐다. 롯데건설의 매칭 그랜트는 임직원이 급여 중 일부를 기부하면 기부금의 3배에 해당하는 금액을 회사도 함께 기부하는 제도로 2011년부터 시행해오고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에전달한 세탁세제 및 연탄과 라면 등을 통해 주민들이 남은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전국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을 비롯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70.77 ▼11.05
코스닥 852.97 ▼7.50
코스피200 365.40 ▼1.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