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일)
지난 10일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가운데), 효성티엔에스 이상운 대표이사 부회장(왼쪽에서 첫번째), LG CNS 현신균 대표이사가 협약식 이후 기념촬영하는 모습. / 사진=신한은행 제공
지난 10일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가운데), 효성티엔에스 이상운 대표이사 부회장(왼쪽에서 첫번째), LG CNS 현신균 대표이사가 협약식 이후 기념촬영하는 모습. / 사진=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지난 10일 효성티엔에스(대표 이상운), LG CNS(대표 현신균)와 함께 AI 기술이 확대 적용된 미래 은행 구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3사는 ▲생성형 AI 모델 공동개발 ▲AI & Digital Device 연계를 통한 Unmanned Banking 고도화 ▲AI 신기술 테스트 및 상시 협업 플랫폼 운영 등 AI 기술을 금융에 적용해 고객들이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혁신적인 사업과제들을 함께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신한은행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AI와 사람의 공존’을 컨셉으로 하는 새로운 영업점 환경을 구축하고 AI와 사람이 함께 더 나은 고객가치를 제공함과 동시에 시간·공간의 제약이 없는 금융 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영업 현장 여러 분야에서 AI 기술이 활용 되는 점을 고려해 3사 공동 태스크포스팀(TFT)을 신한은행 디지로그에서 운영할 예정이며 발굴된 과제를 현실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도를 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정상혁 은행장은 “AI 기술이 적용된 다양한 디지털 디바이스를 통해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생활’을 고객들께 선사하고 고객경험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3사가 긴밀히 협력해 미래형 금융공간이 성공적으로 도입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재후 글로벌에픽 기자/anjaehoo@naver.com]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