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월)

효율성 추구하는 MZ세대부터 편의성 중시하는 중장년층까지 고객 니즈 충족

교원투어 '여행이지'가 서비스하고 있는 취향 맞춤 큐레이션 이용률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교원투어는 22일, 2분기 이용률이 직전 분기 대비 137% 늘었고, 지난달 이용률은 전년 동월 대비 394%까지 늘었다고 밝혔다.

취향 맞춤 큐레이션 이용률이 크게 증가한 것은 서비스를 고도화해 더욱 정교한 결괏값을 제공하고 있는 점과 브랜드 모델로 배우 손석구를 내세워 '여행에게 사랑받자'라는 콘셉트로 TV CF를 통해 취향 맞춤 큐레이션의 특징을 전달한 점 등이 주요 요인으로 꼽힌다.

취향 맞춤 큐레이션은 ‘누구와’ ‘어디서’ ‘무엇을’ 이 3가지만 선택하면 이용자의 여행취향을 반영한 여행상품을 제안해 주는 개인화 서비스다.
고객이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상품을 일일이 찾아야하는 불편을 해소한 것이 특징이다. 여행이지는 지난해 브랜드 론칭과 함께 취향 맞춤 큐레이션을 선보여왔는데, 고도화 작업을 거쳐 지난 5월부터 사용성이 한층강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같은 서비스는 시간 대비 효율성을 추구하는 MZ세대부터 쉽고 편리하게 목적에 부합하는상품을 제안받기를 원하는 중장년층까지 다양한 고객층의 니즈를 모두 충족시키고 있다는 평가다.
center
취향 맞춤 큐레이션 서비스 이미지.[사진=교원그룹]
사용성을 강화한 지난 5월부터 지난달까지의 누적 데이터 기준으로 이용객들이 가장 많이 선택한조합은 '아이와 함께 동남아에서 휴식과 여유를'인 것으로집계됐다.

'부모님과 함께 일본·중국·홍콩·대만에서 알찬 관광을'이 2위에 올랐다.
많은 이용객이 효도 여행으로 가까운 여행지에서 알차게관광할 수 있는 상품을 선호했다. 여기에 장기화하고 있는 엔저 현상과 3년 만에 중국 여행이 재개된 점 등도 선호도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친구와함께 유럽에서 알찬 관광을', '연인과 함께 미주·캐나다·대양주에서 천혜의 자연경관을', '부모님과 함께 동남아에서 휴식과 여유를'이 각각 3~5위를 차지했다.

여행지에 따라 여행 취향도 차이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동남아와 괌·사이판 등의 휴양지는휴식과 여유를 즐길 수 있는 상품 선호도가 상대적으로 높았다.
유럽과 일본, 중국, 대만 등은 알차게 관광할 수 있는 상품을 선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북미와 호주, 뉴질랜드 등은 자연경관을 만끽할 수 있는 상품에 대한선호도가 두드러졌다.

여행이지 관계자는 "취향 맞춤 큐레이션 서비스에 대한 이용자들의 관심과 이용률이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기술력을 바탕으로 더욱 정교하고 확장된 상품 탐색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편의성을 증대하고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여행이지는 취향 맞춤 큐레이션을 통해 취향에 맞는 여행지를 선택하는 '마이트래블 다이어리'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9일까지 여행이지 공식 인스타그램에 있는 링크에 접속한 뒤 취향에 맞는 여행지를 선택하고 이와 관련된 여행사진을제출하면 된다. 여행이지는 추첨을 통해 100만 원 상당의여행이지 상품권과 선글라스, 기프티콘 등 푸짐한 선물을 증정한다.

유창규 글로벌에픽 기자 epic@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42.36 ▼9.93
코스닥 862.96 ▼0.43
코스피200 355.57 ▼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