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home

Economy

경기 포천시, 2022년 대학생·대군인 전입지원금 전면 개정

2021-12-24 17:28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글로벌에픽 이성수 기자]
경기 포천시는 인구증가 시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포천시 인구유입시책 지원 조례' 명칭을 '포천시 전입대학생 및 제대군인에 관한 조례'로 변경하고 지원금 및 지원기준 등 세부 내용을 전면 개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2022년 1월 1일부터 포천시로 전입하는 대학생에게는 생활안정장학금을 10만 원에서 30만 원으로 제대군인에게는 정착장려금을 20만 원에서 50만 원으로 확대 지급한다.

대상은 전입신고를 한 날을 기준으로 1년 전부터 타 시군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다가 관내로 전입한 포천시 소재 대학의 재학생과 5년 이상 현역 장교 또는 부사관으로 복무하고 제대한 군인이다.

전입 신고일로부터 6개월 경과 후 다음 달 20일에 1회차(대학생 10만 원, 제대군인 20만 원)를 지급하고 1년 경과 후 2회차(대학생 20만 원, 제대군인 30만 원)를 지급한다.

지원 대상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전입신고 시 신청서와 통장 사본 등 증빙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실효성 있는 시책을 펼쳐 인구 유입은 물론 시민들에게도 직접적인 지원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