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일)

8~19일 관심상품 추천…자동 쿠폰 등 최대한 할인혜택도 소개

center
G마켓의 상품 안내 모바일 화면. [사진=G마켓]
G마켓은 2일 인공지능(AI) 기반의 초개인화 기술을 상반기 최대 쇼핑행사인 ‘빅스마일데이’에 적용한다고 밝혔다. 개인 관심사에 맞는 특가 상품을 추천하고, 고객이 받을 수 있는 최대 혜택가격을 자동으로 계산해 알려주는 것이다.

G마켓은 지난 2월, 고객의 최근 행동패턴을 기반으로 한 초개인화 모바일 홈 서비스를 선보였다. AI 알고리즘을 활용해 고객이 최근 구입했거나 살펴본 상품, 검색 빈도, 상품페이지 체류 시간 등을 분석해 개인에게 고도화된 맞춤형 상품을 제공하는 방식이다.

G마켓은 해당 기술을 ‘빅스마일데이’에 적용하고, 행사기간인 오는 8일부터 19일까지 모바일 앱 전면에 ‘빅스마일데이’ 섹션 탭을 통해 구현할 예정이다.

먼저 개인 특성에 맞춰 상품을 보여주는 기존 슈퍼딜(데일리 딜) 영역이 빅스마일데이의 혜택을 극대화할 수 있는 형태로 최적화된다. 고객이 가장 큰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빅스마일데이 제품 가운데, 인기 제품을 선별해 추천해 주는 방식이다. 슈퍼딜 영역에 나타나는 할인쿠폰 안내 역시 빅스마일데이 행사 내에서 해당 고객이 적용받을 수 있는 최적의 구성을 담아 동시 노출한다.
예컨대 최근 신발을 구매하려고 자주 검색을 하거나 특정 신발 제품을 오래 지켜보던 고객에게는 슈퍼딜 화면에 빅스마일데이 할인 제품 중 신발 등의 패션잡화를 비롯해 의류 등이 우선순위로 노출된다. 여기에 빅스마일데이 전용 할인쿠폰 및 브랜드 중복쿠폰 등 고객이 활용할 수 있는 최대 혜택을 바로 안내하는 식이다.

이밖에 할인쿠폰 적용가를 자동계산해 상품페이지에 미리 안내하는 ‘자동 쿠폰적용가 표시 서비스’도 이번 빅스마일데이에 처음 선보인다. 고객이 일일이 할인쿠폰을 다운로드받아 최종 할인금액을 확인하는 번거로움을 없애고, 쇼핑 동선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경준 G마켓 PXC본부 실장은 “빅스마일데이를 앞두고 고객이 최대한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테크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며 “검색을 하거나 일일이 쿠폰을 다운로드해 가격 비교를 하는 번거로움을 최소화하고, 오직 나에게 맞는 상품을 추천받고, 최대한의 혜택을 꼼꼼히 적용받을 수 있도록 하는 등 긍정적인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박현 글로벌에픽 기자 neoforum@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7.70 ▲3.43
코스닥 868.57 ▼1.54
코스피200 358.57 ▲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