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일)
G유플러스가 우리은행의 MVNO 시장 진출 파트너로 선정됐다. 사진은 10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LG유플러스 황현식 대표와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우리은행 옥일진 디지털전략그룹장, 김범석 국내영업부문장, 조병규 우리은행장, LG유플러스 황현식 사장, 정수헌 Consumer부문장, 이재원 MX/디지털혁신그룹장.
G유플러스가 우리은행의 MVNO 시장 진출 파트너로 선정됐다. 사진은 10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LG유플러스 황현식 대표와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우리은행 옥일진 디지털전략그룹장, 김범석 국내영업부문장, 조병규 우리은행장, LG유플러스 황현식 사장, 정수헌 Consumer부문장, 이재원 MX/디지털혁신그룹장.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가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과 ‘MVNO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서울시 중구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신규고객 확보를 위한 차별화된 금융통신 상품 및 서비스 개발, ▲MVNO 시스템 적기 구축 및 안정적 운영을 위한 협력, ▲지속 가능한 협업 모델 창출 등 우리은행의 성공적인 MVNO 시장 진입을 위해 전사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최근 우리은행은 MVNO(알뜰폰) 시장 진입을 위해 통신 사업 파트너로 LG유플러스를 선정한 바 있으며 이후 양사는 연내 사업 오픈을 목표로 공동 태스크포스(TF)를 구축하고 세부적인 업무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통신을 통해 우리은행이 금융 주거래 고객을 확대하고 차별화된 고객 편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우리은행이 지향하는 디지털 타켓층 공략을 위한 디지털 동반자로서의 역할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재후 글로벌에픽 기자/anjaehoo@naver.com]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