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home

image

글로벌

KT·카이스트, 차세대 인공지능 모델 만든다 KT와 한국과학기술원(KAIST)이 AI 기술 연구개발 강화와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공동 연구소를 건립한다. KT와 카이스트는 23일 AI ·소프트웨어(SW) 공동 연구소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양측은 KT의 대덕2연구센터에 'AI·SW 기술 연구소'를 공동 설립하고 올해 안에 공식 출범한다고 밝혔다.KT에 따르면 AI·SW 기술 연구소는 최첨단 인프라, 국내 최고 수준 전문 연구인력, 상용 서비스와 연구 현장을 아우르는 방대한 데이터 등 R&D 역량을 갖추게 된다.향후 카이스트의 역량과 KT의 AI 기반 사업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과제를 중심으로 원천기술, 산업 AI 분야에서 20개 초기 공동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먼저 음성, 비전, 휴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