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CJ대한통운, 폐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유니폼 도입

2021-04-07 17:33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CJ대한통운 친환경 'ECO+ 유니폼' / 사진제공=CJ대한통운
[글로벌에픽 차진희기자]
CJ대한통운이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ECO+ 유니폼' 2,000벌을 현장 직원에 배포했다.

'ECO+ 유니폼'은 500㎖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원사로 제작됐다. 1벌당 14개의 폐페트병이 사용됐다. 이번에 배포한 유니폼 2,000벌에 쓰인 폐페트병은 총 2만 8,000개다. 이는 소나무 560그루가 1년간 흡수하는 이산화탄소량(약 1,680㎏)과 맞먹는다. 페트병 1개를 처분할 때 발생하는 탄소 배출량은 약 60g이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민간 기업에서 업사이클링 의류를 실제 현장 유니폼으로 상용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차진희 글로벌에픽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