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home

I산업

CU, 오프라인 반찬 전문 브랜드 론칭

2022-09-22 15:15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CU 반찬한끼 출시
[글로벌에픽 이성수 기자]
CU는 늘어난 집밥족을 겨냥해 오프라인 점포에 반찬 전문 브랜드를 론칭하고, 포켓CU에는 HMR 전용관을 신설하는 등 온·오프라인 투트랙 전략을 펼친다고 22일 밝혔다.

소용량, 즉시 구매 중심인 오프라인 채널과 대용량, 가격 비교 쇼핑이 이뤄지는 온라인 채널간 각기 다른 전략을 펼쳐 늘고 있는 HMR 수요에 대응한다는 복안이다.

CU가 올해(1월 1일~9월 20일) 반찬류 매출을 살핀 결과, 최근 외식 물가 상승으로 집밥 수요가 늘면서 김치, 통조림, 밑반찬 등 반찬류 전체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18.1%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1분기 9.3% 소폭 증가한 반찬류는 물가 인상이 본격화된 2분기 19.3%로 크게 올랐고, 3분기(7월 1일~9월 20일)에도 24.5%로 오름세를 이어갔다. 조미료, 농수산물 등 식자재 가격이 오르자 직접 만들기보다 사 먹는 사람들이 늘어난 것이다.

반찬과 함께 구매하는 즉석밥, 소면 등 주식(主食)의 매출도 덩달아 크게 늘었다. 이달 (1일~20일) CU의 즉석밥과 소면 매출은 지난해 대비 각각 28.9%, 53.0% 올랐다. 1인 가구가 주로 구매하는 1kg짜리 소용량 쌀 구매도 같은 기간 39.3%나 늘어났다.

이처럼 집밥을 찾는 수요가 늘어남에 맞춰 CU는 이달 반찬 전문 브랜드인 ‘반찬한끼’를 론칭하고 1인 가구 니즈에 맞춘 소용량 반찬 시리즈를 선보인다.

CU는 반찬한끼 시리즈 첫 상품으로 밑반찬으로 인기인 명란젓, 낙지젓, 오징어젓 3종(각 3600원)을 내놓는다. 90g 소포장으로 혼자 먹기 안성맞춤이며, 밀폐 보관이 가능한 사각 용기에 담겨 있어 취식 후 보관에도 용이하다.

CU는 이달 젓갈 3종 출시를 시작으로 내달 계란찜, 멸치볶음, 마늘쫑볶음, 명태회무침 등을 순차적으로 선보이며 반찬한끼 라인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반찬한끼 브랜드 론칭과 더불어 멤버십 앱 포켓CU에서도 집밥 수요 증가에 맞춰 메인화면에 HMR 전용관인 ‘간편한끼’ 탭을 신설해 온라인 쇼핑 니즈에도 대응한다.

간편한끼는 포켓CU 홈배송 내 HMR 상품들의 매출이 꾸준히 늘어남에 따라 확대 운영되는 신규 카테고리다. 실제, 포켓CU 홈배송 내 HMR 상품들의 매출 비중은 5월 22.2%에서 8월 36.1%로 껑충 뛰었다.

간편한끼는 유명 HMR 제조사들의 온라인 채널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반찬, 밀키트, 국·탕·찌개류 상품들을 엄선해 고객이 지정한 주소지로 택배 배송한다. 포켓CU가 집밥 큐레이터가 되는 것이다.

가격경쟁력도 높였다. 이달 포켓CU 간편한끼에서는 △브랜드별 최대 20% 할인 쿠폰 지급 △첫 상품 구매 시 할인 쿠폰(3000원) 증정 △3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 배송 혜택을 제공한다. 매달 다채로운 구매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BGF리테일 윤승환 MD는 “1인 가구 증가와 물가 인상으로 반찬을 구매하는 고객들이 늘어난 데 맞춰 소포장 반찬을 강화하기 위한 반찬한끼 브랜드를 론칭했다”며 “이와 함께 CU는 온라인 장보기가 활성화됨에 따라 포켓CU에 HMR 전용관을 신설하는 등 식탁 물가 안정화에 기여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