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토)

윤 대통령,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진출에 "글로벌 외교의 승리"

우리나라가 6일, 2024∼2025년 임기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비상임이사국이 됐다.

이와 관련해 윤석열 대통령은 7일, 대한민국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비상임이사국으로 선출된 것은 "글로벌 외교의 승리"라고 평가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대통령실 이도운 대변인의 서면브리핑을 통해 "유엔 192개 회원국 가운데 180개국 찬성으로 비상임이사국에 진출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center
윤석열 대통령.[사진=연합뉴스]
이에 앞서 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총회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선거에서 쾨뢰지 차바 총회 의장이 한국의 비상임이사국 선출 투표 결과를 발표했다.
한국의 득표 수가 발표되자 회원국들의 박수가 쏟아졌고 각국 대사들은 항준국 주유엔대사를 비롯한 우리나라 외교관들에게 축하의 덕담을 건넸다.
내년 안보리에서 한국과 함께 손발을 맞출 이시카네 기미히로 주유엔 일본대사도 황 대사를 포옹하며 격하게 환영했다.

우리나라가 안보리에 재진입한 것은 2013∼2014년 이후 11년 만이다.
유엔 가입 5년 만인 1996∼1997년 첫 비상임이사국으로 활약한 것까지 포함해 이번이 세 번째 임기다.

안보리는 미국과 영국, 프랑스, 중국, 러시아 등 각종 논의에서 거부권을 행사할 수 있는 5개 상임이사국과 2년 임기의 10개 비상임이사국으로 구성된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epic@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7.70 ▲3.43
코스닥 868.57 ▼1.54
코스피200 358.57 ▲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