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월)

당 지도부, 계파 갈등 고려한 듯…"당무 경험 많고 합리적"

더불어민주당 안규백 의원 (사진=연합)
더불어민주당 안규백 의원 (사진=연합)
더불어민주당이 최고위원회의에서 내년 총선에서 전략공천 방향을 논의하는 전략공천관리위원회 위원장에 4선 중진인 안규백 의원을 임명했다. 강선우 대변인은 8일 오전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의결했다고 말했다.

안 의원은 당내에서는 정세균(SK)계로 분류된다.당내 친명·비명 갈등이 지속되는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내린 결론으로 풀이된다.

그만큼 이번 인사는 총선을 앞두고 당의 분열을 막기 위한 통합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강 대변인은 안 위원장에 대해 "당무 경험이 많고 합리적이며 단호하다"며 "계파가 없다 등 여러가지 종합적으로 고려해 전략공천위원장으로 임명됐다"고 말했다.

안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당의 승리와 대한민국 민주주의 복원,그리고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가장 적합한 전략을 수립하고 후보를 추천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안 의원은 "사사로운 연에 얽매이기보다 오직 당의 승리만을 유일한 원칙으로 삼을 것이다"라며 전략 선거구를 최소화해 당원 동지께서 직접 추천하는 후보가 민주당의 후보가 되도록 하되, 그럼에도 필요한 경우 전략 선거구를 정하게 하는 당헌·당규 취지에 따라 필요한 곳이 필요한 인재를 추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민주당 당헌 제89조 6항은 '당 대표는 전체 선거구의 20% 범위에서 선거 전략상 특별히 고려가필요한 선거구를 선정해 최고위원회의 의결과 당무위원회의 인준으로 추천을 확정할 수 있다'고 정하고 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42.14 ▲17.52
코스닥 847.08 ▼7.98
코스피200 373.68 ▲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