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목)
큐어버스,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CV-01 임상 1상 시험 승인
신약개발 스타트업 큐어버스(대표이사 조성진)는 6월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새로운 기전의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후보 물질 ‘CV-01’에 대한 임상시험계획서(IND)를 승인 받았다고 밝혔다.

CV-01은 고선택적 Keap1 modification 기반의 Nrf2 활성화 약물로, 뇌염증에 조절 기전을 갖는 'First-in-Class' 알츠하이머병 치료 기술이다. 차별적인 타깃 결합 기전 및 약물성/안전성을 기반으로, 대표적인 치매 동물몰델(APP/PS1) 에서 수중미로실험 및 수동회피실험 등을 수행하여 우수한 인지기능 개선의 효능을 여러차례 확인한 바 있다.

임상 1상은 서울대병원 임상시험센터에서 건강한 젊은 성인 및 노인 남성 대상자를 대상으로 CV-01 경구 투여 후 안전성, 내약성, 약동학‧약력학적 특성 및 생체이용률에 대한 음식물 영향을 평가하기 위한 시험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국내 임상이지만 임상시험 대상자에 코카시안을 상당 수 포함함으로써 국내 뿐 아니라 향후 글로벌 규제기관의 허가를 목표로 한 대규모 임상시험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궁극적으로는 글로벌 제약사에 기술 이전을 위한 토대를 마련하고자 하였다.

큐어버스,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CV-01 임상 1상 시험 승인
조성진 큐어버스 대표는 "이번 임상 승인 및 수행으로 큐어버스이 임상 파이프라인 개발 능력을 검증 받았으며, 그동안 적극적으로 추진해 왔던 글로벌 라이센스 아웃이라는 목표에 한걸음 더 다가가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바이오허브 글로벌센터 입주기업인 큐어버스는 2021년 10월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원장 오상록) 내에 설립된 KIST 기술출자 대표 연구소기업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창업 유도형 연구개발(R&D) 사업인 ‘바이오스타’ 사업 모델을 활용한 대표 강소기업이며, 저분자 약물 디스커버리 전문 스타트업으로서 난치성 뇌질환 치료제 등의 혁신신약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현재 CV-01을 포함한 두개의 핵심 선도파이프라인에 대한 GLP 비임상 안전성 시험을 23년 완료하고 임상을 추진 중이다. 후속 신규 파이프라인의 발굴연구는 연구재단 및 KDDF 등의 다수의 국가 신약과제를 활용하여 수행하고 있다. 두개 선도 파이프라인의 임상1상 완료와 함께 1건의 임상2상 승인의 주요 마일스톤 달성을 위한 20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펀딩 라운드를 진행 중이다.

이수환 글로벌에픽 기자 lsh@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843.29 ▼22.80
코스닥 829.41 ▼10.20
코스피200 391.55 ▼3.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