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home

Policy

과천시, '찾아가는 어르신 심부름센터' 확대 운영

2022-02-10 16:58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글로벌에픽 이성수 기자]
경기 과천시는 찾아가는 어르신 심부름센터 확대 운영을 통해 노인복지망을 더욱 촘촘하게 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09년부터 과천시노인복지관을 통해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수급자, 차상위) 노인을 대상으로 요양보호사가 차량을 이용해 병원, 약국, 공공기관 등에 외출을 돕는 '찾아가는 어르신 심부름센터'를 운영해오고 있다.

과천시는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는 대상자가 매년 2백여 명에 달하고, 이용 만족도도 높게 나타나고 있어 올해 2월부터 심부름센터 이용 대상과 서비스 범위 등을 확대해 운영하기로 했다.

당초에는 서비스 이용 지역을 과천과 안양지역으로 한정했으나, 서울에 있는 병원까지 동행 서비스를 확대했으며, 독거어르신 중 기초연금 수령자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이용 대상도 확대했다.

과천시 관계자는 "서비스 이용 대상 확대를 통해 교통약자이며 돌봄이 필요한 독거어르신께서도 적정한 사회활동과 일상생활 유지에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과천시 찾아가는 어르신 심부름센터는 평일 9시부터 18시까지 과천시노인복지관을 통해 전화로 예약한 뒤 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