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화)

친환경 업사이클링 상품 제작…ESG경영 강화 일환

대한항공은 최근 은퇴한 보잉 777-200ER 항공기 자재를 재활용한 네임택과 골프 볼마커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네임택과 볼마커는 등록기호 HL7715의 보잉 777-200ER 항공기를 해체하는 과정에서 나온 자재를 활용해 제작됐다. 은퇴한 항공기를 활용해 친환경 업사이클링 상품을 제작한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해당 항공기는 도입 이후 전 세계 95개 도시를 대상으로 총 1만 1,274회의 비행을 마치고 지난 2020년 3월 샌프란시스코~인천 비행을 끝으로 은퇴했다.

업사이클링 네임택과 볼마커는 항공기 동체 표면을 잘라 제작됐으며, 사용된 동체 부분에 따라 두께와 색상이 다르다. 두 제품에는 ‘BOEING 777-200ER’ 레터링과 항공기 일련번호인 HL7715가 새겨져 있고, 제품마다 고유번호를 부여돼 희소성을 더했다.

[사진=대한항공]
[사진=대한항공]

네임택은 직사각형과 다각형, 두 가지 모양으로 제작됐다. 골프 볼마커 세트는 원형과 반달형 볼마커 각 1개씩 총 2개로 구성돼 선호도와 용도에 맞춰 사용할 수 있다.

제품 소재는 가볍고 단단한 합금으로, 항공기에 쓰이는 두랄루민이다. 네임택 5,000개, 골프 볼마커 2,000세트 한정 수량으로 나왔다.

대한항공은 이번에 공개된 네임택과 볼마커를 ‘이스카이숍’ 홈페이지를 통해 판매한다. 판매 가격은 네임택 4만 5,000원, 볼마커 세트 5만 6,000원이며, 1인당 구매 가능 수량은 품목별 1개로 제한된다.

또한 네임택 2000개에 한해 선착순으로 구매자 이름과 연락처를 새기는 유료 '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

박현 글로벌에픽 기자 neoforum@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29.44 ▲37.58
코스닥 845.82 ▲3.91
코스피200 356.89 ▲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