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토)

SK에코플랜트·DCT텔레콤·KB자산운용 등 공동 투자

포항에 1조5천억원의 자금이 투입된 120메가와트(MW) 규모의 글로벌 데이터센터가 생긴다.

8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경북도청에서 SK에코플랜트, DCT텔레콤, KB자산운용, 경북도청, 포항시, 한국전력, 한국산업단지공단 등 기업·기관과 포항 블루밸리 산업단지에 글로벌 데이터센터 캠퍼스를 조성하는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에코플랜트, DCT텔레콤, KB자산운용 등 세 투자 기업은 블루밸리 산업단지에 글로벌 데이터센터 캠퍼스를 조성한다.

경상북도 및 포항시는 투자 유치 촉진 조례에 따라 시설 보조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시행사인 SK에코플랜트 등 투자 기업들은 데이터센터 구축에 1조2천억원, 해저 케이블과 지상 통신망을 연결하는 기지국인 육양국 구축에 3천억원 등 총 1조5천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정부는 전력 수요 분산 차원에서 수도권에 집중된 데이터센터를 비수도권 지역으로 분산하는 것을 장려하고 있다.

전국 데이터센터 중 약 60%, 2029년까지 신설 계획인 센터의 약 86%가 수도권에 집중돼 있다.
천영길 산업부 에너지정책실장은 "데이터센터 지역 분산 추진을 위해 지방자치단체, 관계 기관 등과 지원 태스크포스 구성을 통해 행정 지원 및 전력 공급을 포함한 맞춤형 정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수환 글로벌에픽 기자 epic@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7.70 ▲3.43
코스닥 868.57 ▼1.54
코스피200 358.57 ▲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