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토)
center
[글로벌에픽 유병철 기자]
가수 휘인(Whee In)이 매혹적인 걸크러시 카리스마를 뽐냈다.

소속사 더라이브는 27일 “오늘 0시 공식 SNS를 통해 휘인의 첫 번째 정규 앨범 '인 더 무드(IN the mood)'의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공개된 이미지는 어두운 밤하늘 아래 화려한 폭죽에 둘러싸인 휘인의 모습을 담고 있다. 또 다른 컷에서는 불에 활활 타고 있는 나비 모양의 묘한 오브제를 든 채 강렬한 눈빛으로 걸크러시 카리스마를 뽐내 글로벌 팬심을 설레게 만들었다.

이미지 속 휘인은 높이 올려 묶은 금발 헤어스타일에 루즈한 블랙 티셔츠와 미니 스커트, 빈티지한 액세서리를 매치한 내추럴한 스타일링으로 유니크한 매력을 뽐냈다. 첫 콘셉트 포토의 당당하고 매혹적인 무드가 '믿듣' 보컬 퀸 휘인의 새 음악과 무대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휘인은 지난해 1월 발매한 두 번째 미니 앨범 '휘(WHEE)'에 이어 새 앨범 '인 더 무드'를 통해 '휘인(輝人)' 아이덴티티 2부작의 두 번째 이야기를 선보인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인 더 무드'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인 더 무드'를 비롯해 '아이 노우 아이 노우 아이 노우 (비욘드)(I Know I Know I Know (Beyond))', '17', '불꽃 (Spark)', '바이트 미(Bite me)', '댄스 포 유(Dance 4 you)', '온 디 아일랜드(On The Island)', '아프로디테(Aphrodite)', '숨결 (Breeze)', '비터스윗(Bittersweet)', '히어 아이 엠(Here I Am)'까지 휘인의 더 짙어진 음악색을 확인할 수 있는 다채로운 11곡이 수록됐다.

특히 휘인은 전작에 이어 수록곡 '히어 아이 엠'의 작사에 직접 참여해 자신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아냈다. 마마무 멤버이자 휘인과 15년 지기 '찐친' 우정을 자랑하는 화사와 대한민국 힙합신을 이끌어 가는 대세 래퍼 김하온(HAON)이 각각 수록곡 '17'과 '바이트 미'의 피처링에 참여해 힘을 실었다.
휘인의 첫 번째 정규 앨범 '인 더 무드'는 오는 10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사진 제공 = 더라이브]

유병철 글로벌에픽 기자 epic@globalepic.co.kr/personchosen@hanmail.net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7.70 ▲3.43
코스닥 868.57 ▼1.54
코스피200 358.57 ▲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