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4(토)

center
부산항 하역작업(사진=연합)
지난달 중소기업 수출이 증가세로 돌아선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중소벤처기업연구원이 발표한 '중소기업 동향' 9월호에 따르면 지난달 중소기업 수출액은 90억5천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0.8% 늘었다.

중소기업 수출액은 지난 6월 2.0% 늘었으나 7월에 5.3% 줄어 감소세로 돌아섰다가 8월에 다시 증가세로 전환했다.

중소기업 수출은 주력 품목인 자동차(중고차)(38.5%), 화장품(25.9%), 패션잡화(129.4%)가 많이 증가하고 반도체제조용장비(-13.1%)와 반도체(-12.4%)는 줄었다.

국가별로 보면 중국(-13.8%), 일본(-10.0%)은줄었고 미국(10.7%), 베트남(7.0%)은 늘었다.
지난달 중소기업 취업자는 2천559만4천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 대비 24만1천명 늘었다.

지난 7월 창업기업은 10만4천483개로 8.0% 감소했다. 제조업(-8.7%)과 서비스업(-8.5%), 건설업(-8.2%) 등 주요 업종 창업이 모두 부진했다.

중소벤처기업연구원은 "소비자물가가 국제유가 상승, 기상이변, 고금리 여파로 상승했고 창업기업 감소세는 지속하고 있다"며 "정책당국은 고물가·고금리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미칠 영향을최소화하고 혁신 창업에 대한 지원 정책을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연합=자료)

이종민 글로벌에픽 기자 go7659@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67.70 ▲3.43
코스닥 868.57 ▼1.54
코스피200 358.57 ▲0.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