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월)
center
CF(Carbon Free)연합 출범식(사진=연합)
정부 주도의 에너지 탈탄소화 촉진을 위한 무탄소(CF) 연합 기구가 공식 출범했다. CF연합은 윤석열 대통령이 국제연합(UN) 총회 기조연설에서 제안한 'CFE(무탄소 에너지) 이니셔티브'를 추진하는 핵심 기구다.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상공회의소는 27일 서울 중구 대한상의 회관에서 CF 연합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한덕수 국무총리를 비롯해 이회성 CF연합회장, 방문규 산업부 장관, 우태희 대한상의 상근부회장, CF연합 회원기업 대표 등이 참석했다.

CF연합은 CFE 이니셔티브에 대한 국제사회의 공감대를 확산하고, CFE 규범을 마련하는 활동을 체계적으로 해나갈 계획이다.

CF연합은 11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12월 제28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COP28) 계기 각종 국제세미나와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 참여한다. 또한 미국의 청정에너지 구매자연합(CEBA)처럼 무탄소 에너지의 중요성과 폭넓은 활용 필요성에 인식을 같이하는 단체와 협력을 추진한다.
정부와 협력해 인증 기준, 가입 요건, 구체적인 목표 등을 포괄하는 'CFE 프로그램' 마련하는 국제 공동작업반에도 참여한다.

한덕수 총리는 "CF연합은 기후, 환경, 에너지 등 국제사회가 직면한 여러 난제를 해결하기 위한 대한민국의 제언"이라며 "CF 연합과 CFE 이니셔티브는 윤석열 정부가 지향하는 글로벌 중추 국가로서 위상 정립에 이바지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회성 CF연합 회장은 "기후위기 대응을 특정 에너지원의 선택만으로 해결할 수 있는 시기는 지났다"며 "세계 주요국 정부, 국제기구, 경제 주체가 실질적으로 탄소중립에 이바지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찾고 실행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42.36 ▼9.93
코스닥 862.96 ▼0.43
코스피200 355.57 ▼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