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월)

청년체감형 정책발굴, 전북특별자치도 공식 청년협의체

사진=전북특별자치도청
사진=전북특별자치도청
전북특별자치도가 청년들의 목소리에 귀기울이기 위해 협의체를 구성했다.

전북특별자치도는 5일 전북청년허브센터(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도내 청년들의 도정 참여 활성화를 위한‘제9기 전북 청년정책포럼단’이 출범했다고 밝혔다.

포럼단은 '전북특별자치도 청년기본조례'에 따라 도내 청년정책의 의견 수렴을 위해 구성된 청년협의체로서, 2016년 1기부터 현재 9기까지 지역 청년과의 소통, 청년정책 발굴 등의 역할을 해오고 있다.

제9기 포럼단은 전북청년의 도정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공개모집을 통해 지난 3월 6일 76명이 선발됐으며, 활동임기는 1년이다.

전북자치도는 지난 3월 15일 포럼단을 대상으로 활동의지 고취, 유대감 강화 등을 위한 사전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고, 포럼단원의 투표를 통해 김용연(익산, 남) 대표와 정의수(고창, 남) 부대표, 소화(전주, 여) 부대표가 선출됐다.

이들은 일자리, 주거, 교육, 복지·문화, 참여·권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정책을 발굴하고, 발굴된 제안은 전문가 멘토링을 거쳐 구체화 된다.
전북자치도는 올해 포럼단원을 대상으로 청년참여예산, 정책의 이해 등 역량강화 교육, 분과별 정책발굴 워크숍, 최종 정책발굴 워크숍, 우수정책 발표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노홍석 기획조정실장은 “청년들이 스스로 지역문제 해결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도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하면서,“포럼단의 목소리를 정책에 담아낼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