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home

Economy

서울시,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 운영

2021-09-10 18:10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글로벌에픽 이성수 기자]
서울시는 대기오염물질 배출업소와 건설공사장 등 미세먼지 배출원을 철저하게 감시하고 사업장과 시민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저감 홍보에 앞장서는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민참여감시단은 올해 11월부터 내년 6월까지 8개월간 활동하며 선발 인원은 총 50명(기간제 근로자)이다.

채용 후 25개 자치구에 각 2명씩 배치돼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과 건설공사장의 미세먼지 불법배출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하는 역할을 한다.

한편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6월까지 활동한 시민참여감시단은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 2천12개 소, 비산먼지발생사업장 1천809개 소를 점검했다.

특히 2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20.12∼'21.3)에는 과태료 및 행정처분 11건을 적발했다.

응시 자격은 공고일 기준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시민으로 환경감시활동 수행에 지장이 없으면 누구든 지원할 수 있다.

접수 기간은 오는 15일부터 24일까지이며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 이메일로 응시원서를 보내면 된다.

응시원서는 서울특별시 또는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서류심사와 면접 심사를 거쳐 오는 10월 13일(수) 최종합격자를 발표하며 11월부터 각 자치구에 배치돼 근무한다.

더욱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채용 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궁금한 사항은 서울특별시 대기정책과 또는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하동준 서울시 대기정책과장은 "서울시는 시민참여감시단과 함께 미세먼지 주요 배출원에 대한 상시 감시체계를 강화하고 올 12월부터 시행되는 3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대책을 차질 없이 준비해 대기질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감시단 활동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