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5(화)

비전 선포식…규제·디지털 혁신 전담 조직 신설

center
고광효 관세청장(사진=연합)
관세청이 마약 청정국 지위를 회복하고 비관세장벽 해소를 주도해나가겠다고 5일 밝혔다.

관세청은 이날 관세인재개발원에서 비전 선포식을 열고 새로운 비전으로 '혁신하는 관세청, 도약하는 글로벌 중추국가'를, 이를 위한 임무로 사회의 안전, 국가의 번영, 글로벌 무역 스탠더드 선도를 제시했다.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마약 및 유사 물품등의 반입을 국경 단계에서 원천 차단해 마약 청정국 지위를회복하고 원산지증명서 전자 교환 확대 등을 통해 비관세장벽을 해소하겠다는 구체적인 계획도 내비쳤다.

반도체·이차전지 등 국가 첨단 산업의 보호·육성을 위해관세행정 차원의 수출입 지원 정책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대내적으로는 모바일 기반 관세 행정 서비스를 확대하고 불필요한 규제들을 일괄 정리하겠다는 확신도 담았다.

관세청은 이를 위해 이달 중 규제와 디지털 혁신을 전담하는 '관세청 스마트 혁신 추진단(TF)'을 신설할 계획이다.

고광효 관세청장은 "관세행정은 외국기업들과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외국인들이 처음 접하는공공서비스"라며 "글로벌 중추국가 대한민국의얼굴로서 대한민국이 한 단계 더 도약하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관세행정을 끊임없이 혁신해나갈 것"이라고말했다.
유창규 글로벌에픽 기자 epic@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74.27 ▲31.91
코스닥 872.97 ▲10.01
코스피200 361.10 ▲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