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토)
(사진=연합)
(사진=연합)
미국 공화당 2번째 대선 경선인 23일(현지시간) 뉴햄프셔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 개표 초반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니키 헤일리 전 유엔대사를 근소한 차로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AP통신에 따르면 16% 개표가 진행된 가운데 트럼프 전 대통령이 53.6%, 헤일리 전 대사가 45.5%를 각각 득표했다고 전했다.

이번 선거는 트럼프-헤일리 양자 구도로 공화당 경선판이 압축된 뒤 처음 치러진 경선이라는 점에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트럼프 후보가 첫번째 경선인 아이오와 코커스(당원대회)에서 51%로 득표로 승리한 이후, 경선 후보였던 사업가 출신 비벡 라마스와미, 론 디샌티스 플로리다 주지사 등이 줄줄이 사퇴하면서 공화당 경선구도는 트럼프 전 대통령과 헤일리 전 대사간 양자대결로 재편됐다.

트럼프 후보가 이번 경선에서도 승리할 경우 아이오와에 이은 2연승으로 대세론을 더욱 굳히게 될 전망이다.

반대로 헤일리 후보가 역전에 성공하거나, 지더라도 박빙 승부를 벌일 경우 경선을 좀 더 길게 끌고 갈 동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이수환 글로벌에픽 기자 lsh@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62 ▼28.38
코스닥 855.06 ▼15.31
코스피200 370.58 ▼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