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9(일)
삼성엔지니어링 제공
삼성엔지니어링 제공
삼성엔지니어링이 연간 영업이익 9,931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41.3%상승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30일 잠정실적공시를 통해, 2023년 연간 매출 10조 6,249억원, 영업이익9,931억원, 순이익 6,956억원의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 연결) 전년대비 매출은 5.7%, 영업이익은 41.3%, 순이익은 16.8% 증가했다. 연간 수주와 수주잔고는 각각 8.8조원과 16.8조원을 기록했다.

4분기 기준으로는 매출 2조 8,275억원, 영업이익 2,699억원, 순이익 1,124억원으로 영업이익은 25.8% 증가했고, 매출과 순이익은 각각 3.8%, 37.5% 감소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양질의 해외 프로젝트 매출 반영과 혁신을 통한 원가 개선 등으로 안정적인 실적흐름을 이어갔다. 또, FEED 프로젝트 수주 지속, 수소 개발 프로젝트의 사업 본격화, 에너지와 탄소포집 분야 글로벌 기업들과의 기술협약을 통해 미래 준비에 있어 의미 있는 성과도 냈다.

또, 2024년경영전망과 투자 계획도 발표했다. 회사는 경영전망공시를 통해 올해 수주 12.6조원, 매출 10조원, 영업이익 8,000억원의 실적을 전망했다. 또, 에너지전환(Energy Transition) 신사업 분야 기술 투자 등에 2,000억원, 설계와 기자재 제작 자동화 등 EPC 수행혁신에 1,300억원, 업무프로세스 자동화 및 고도화에 400억원 등 총 3,7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혁신 기술 기반의 수행 경쟁력 차별화를 통해 안정적 실적세를 이어갈 계획"이라며, "미래 지속성장을 위한 에너지 트랜지션분야의 기술확보와 투자, 사업화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24.62 ▼28.38
코스닥 855.06 ▼15.31
코스피200 370.58 ▼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