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5(목)

현직 대통령 최초 삼일절 기념 예배 참석

·· 윤석열 대통령은 25일 3·1운동 제105주년 기념 예배에 참석해 "자유와 번영의 미래를 향한 그 위대한 여정에 우리 한국 교회가 있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수원시 원천침례교회에서 "105년 전 우리 선열들이 자유를 향한 신념과 의지를 모아 3·1운동을 일으키셨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김수경 대변인이서면 브리핑으로 전했다.

윤 대통령은 "글로벌 중추 국가로 세계 평화와 공동 번영에 책임 있게 기여하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25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원천침례교회에서 열린 '31운동 105주년 기념예배'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
윤석열 대통령이 25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원천침례교회에서 열린 '31운동 105주년 기념예배'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

현직 대통령의 3·1운동 기념 예배 참석은 이번이 처음으로, 윤대통령은 국가와 국민을 위해 기도하고 예배를 드렸다고 김 대변인이 밝혔다.

윤 대통령은 또 "한국 교회와 성도 여러분께서 고통받는 모든 이들을 위해 기도하며 마음을 모아주고 계심을 잘 알고 있다"며 "저와 정부는 더 낮은 자세로 국민의 삶 가까이 다가가, 한 분 한 분의 손을 잡아 드리는 따뜻한 국정을 펼치겠다"고 약속했다.

윤대통령은 교회를 나오면서 어린이 선교단원들과 한명씩 악수하며 격려하고, 예배에 참석한 성도들과 인사하며 대화를 나눴다.

예배에는 원천침례교회 김장환 원로목사, 김요셉 담임목사를 비롯한 성도 800여명과 황상무 시민사회수석 등 참모진이 참석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675.75 ▲52.73
코스닥 862.23 ▲16.79
코스피200 363.60 ▲7.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