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home

Policy

충남교육청, 특수학교 대상 ‘교육공동체 장애인권교육의 날’운영

2021-12-15 14:29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글로벌에픽 이성수 기자]
충청남도교육청은 14일부터 24일까지 학교별 일정에 따라 장애학생 인권침해 예방과 인권보호를 위해 도내 9개 특수학교를 대상으로 ‘교육공동체 장애인권교육의 날’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특수학교 ‘교육공동체 장애인권교육의 날’은 장애학생의 안전한 학교 생활 및 사회 참여를 위한 인권보호 관리체계를 확립하고, 장애학생 뿐만 아니라 교직원, 학부모, 지역사회 모두가 함께 인권감수성을 키우기 위한 취지로 준비됐다.

도내 9개 특수학교는 충남학생인권조례 및 자발적인 사회 참여 방법과 자기 결정권 등의 표현 방법을 알아보고, 인권의 보편성, 인권의 상호의존성, 장애인 차별금지의 내용 등에 대해 알아보았다.

또한 교직원들의 아동학대, 장애인학대 신고 및 신고의무자로서의 역할을 강조하며, 교육공동체가 장애학생 인권침해를 미리 예방하고 사안발생에 적절히 대처할 수 있도록 하였다.

김지철 교육감은 “특수학교에서 지난 해부터 엄격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서도 많은 준비로 전면등교를 실시하고, 코로나19 선별검사를 특수교사들이 몸을 아끼지 않고 실시하는 등 무척 감사하다”며, “인권보호와 인권침해 예방을 위하여 모든 교육공동체의 노력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지속적인 장애학생 인권교육을 통해 학생 스스로 인권을 지킬 수 있는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인권침해 예방체제를 촘촘히 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news@globalepic.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