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일)
아산시, ‘지구의 날’ 기념해 기후변화주간 운영
아산시, ‘지구의 날’ 기념해 기후변화주간 운영
아산시는 지구의 날(4.22.) 54주년을 맞아 탄소중립을 생활화하고 기후위기 인식을 확산하기 위한 기후변화주간(4.22.~26.)을 운영했다.

지구의 날은 1969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해상 기름 유출 사고를 계기로 1970년 4월 22일 지구의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시작된 세계 기념일이다.

우리나라는 2009년부터 지구의 날을 전후로 한 일주일을 기후변화주간으로 지정해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알리고 온실가스를 감축하기 위한 범국민 실천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기후변화주간은 기후행동의 날, 자원순환의 날, 생활실천의 날, 홍보다짐의 날 네 가지 주제로 △소등행사 △환경정화캠페인 △구내식당 잔반 없는 날 운영 △불필요한 메일함 비우기 △이순신 축제 탄소중립 홍보 부스 운영 등의 행사를 진행했다.

4월 22일 시청사와 시 랜드마크 건물, 기업들을 대상으로 소등행사가 진행됐으며, 4월 23일에는 배방읍 여러 시민단체와 함께 환경정화 캠페인을 추진하고 4월 24일에는 구내식당 잔반없는 날을 운영해 생활 속 탄소중립 인식을 확산하는 데 기여했다.

또한 4월 25일에는 시청 전 직원을 대상으로 불필요한 메일함 비우기 캠페인을 진행하였고, 4월 26일에는 이순신 축제와 연계해 탄소중립 홍보부스를 운영해 행사에 참여하는 시민분들께 탄소중립 실천행동과 탄소중립포인트를 대대적으로 홍보했다.
기후변화대책과장은 “작은 움직임이지만 지속적인 탄소중립 홍보가 시민들의 탄소중립 실천 인식 향상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후변화주간을 통해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탄소중립 실천 공감대를 형성해 생활속 기후행동이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성수 글로벌에픽 기자 lss@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