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월)

-바른본병원 이승열 원장, 수혈 필요 없는 무수혈 인공관절 치환술 시행

사진=바른본병원 이승열 원장
사진=바른본병원 이승열 원장
[글로벌에픽 에픽라이프]
65세 여성 최 씨는 지난해 자녀의 권유로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을 받았다. 활동적이었던 어머니가 폐경 이후 다리 변형과 함께 극심한 관절통을 호소하자 자녀가 수술을 적극 권유한 것이다. 수술 전에는 통증 때문에 외출도 꺼렸지만, 현재는 두려움 없이 외출도 잘하고 수영 등 운동도 무리 없이 하고 있다.

최 씨는 “수술 전에는 진짜 좋아질 수 있을까 걱정이 많았다. 그런데 수술 후 정말 힘들었던 통증도 완화되고, 다리도 일자로 곧아져 예뻐지는 등 좋은 효과를 봤다”라며 “수술 결과에 대해 매우 만족해서 주변에 적극 수술을 추천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나이가 들면서 무릎에 관절염이 생겼거나 외상으로 연골이 손상되어 걷거나 계단을 오르내릴 때 불편함을 느끼고 통증으로 밤잠을 이루지 못하는 이들이 많다. 이때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은 가장 효과적인 치료법 중 하나로, 특히 60대 이상 장년층들에게 인생 2막을 새롭게 시작할 수 있는 치료법으로 표현되기도 한다.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이란 퇴행성 관절염이 많이 진행되어 심한 통증을 호소할 때 해당 관절을 인공관절로 바꾸어주는 치료법으로 무릎 관절염 환자에게 널리 시행되고 있는 수술 중 하나이다.

특히 광진구에 위치한 바른본병원은 기존 수술법에서 수혈 없이 진행하는 ‘무수혈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로 수혈 부작용 우려가 없는 인공관절 치환술을 시행해 많은 환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무수혈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이란 기존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에서 수술 중 관절강 내 지혈제를 사용해 출혈량을 감소시켜 수혈이 필요치 않은 치료법이다.

바른본병원 이승열 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은 “무수혈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은 수술 중 수혈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알레르기 반응, 합병증, 감염 문제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수술법”이라며, “희귀 혈액형이거나 종교적 이유로 수혈이 어려운 경우 등에서도 문제없이 인공관절 수술을 받을 수 있고, 수혈 부작용 걱정을 덜 수 있어 환자들이 느끼는 심적 부담이 해소된 수술법이다”라고 설명했다.
수술 후에는 무릎의 통증 개선과 함께 관절운동이 호전되며 다리 모양도 곧게 교정되는 효과를 보인다. 다만 그에 따른 섬세한 수기가 요구되므로 반드시 숙련된 전문의가 시행해야 한다.

오하은 에디터 / 글로벌에픽 에픽라이프팀 epic@globalepic.co.kr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항목 현재가 전일대비
코스피 2,784.26 ▼23.37
코스닥 852.67 ▼4.84
코스피200 380.88 ▼3.90